사용자 삽입 이미지
맥을 사용한지 얼마 안된 초보 입장에서 맥으로 작업을 하다가 윈도우에서 사용하던 프로그램과 비슷한 대체 프로그램이 그리워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아니, 꼭 윈도우(IE)를 사용해야 할 경우가 있습니다. 아직 대체 프로그램을 찾지 못해서 그런 경우도 있고 서비스 제공자가 그렇게 하도록 강제한 경우도 있습니다. ActiveX가 설치된 사이트나 프로그램이 대표적일 겁니다. 보안 모듈이 적재되어야 하는 사이트(주로 금융권...), 쇼핑 사이트 등입니다. 이거 아예 AP(Actviex Platform)라는 용어를 만들어서 따로 관리했으면 하는 생각도 있습니다. (AP로 구동하셔야 합니다....ㅎㅎㅎ) 제가 경험한 몇가지 경우를 적어 봤습니다.

1. 카드회사 이메일 청구서 : 메일로 카드청구서가 오면 이번달 결재내역과 사용내역을 열람하고 싶어서 청구서를 클릭합니다. 반응이 없습니다. 바로 AP로 이동해야 합니다.(이거 잼 있네요...^^)
2. 카드회사 홈페이지 : 위 상황이 불합리하다 싶어서 지원상황이 어떻게 되고 있나 하고 홈페이지 접근을 시도했습니다. 아예 첫 페이지부터 "Netscape 6.0은 지원하지 않습니다."라고 나옵니다. firefox 2가 이렇게 인식이 되는 모양입니다.(걍 맥에서 firefox, gmail로 이메일 청구서 확인할 수 있게 해주면 안되냐고 글 남기려고 했을 뿐인데요...ㅠ.ㅠ) 강력한 AP전용입니다.
3. 대부분의 은행&카드회사 : 은행은 신한은행만 맥(firefox)에서 지원이 가능했습니다. jar로 패키지가 다운로드 되는 걸로 봐서 java기반으로 제작된 모양입니다. 일단 주 거래 은행을 신한은행으로 바꿔야 할 것 같습니다. 인터넷뱅킹이라고 공인인증서 사용하는 곳은 대부분 안되는 것 같네요.
4. 인터넷 쇼핑 : 인터넷으로 물건을 살 경우 AP로 결재시스템이 되어 있는 경우 윈도우 띄워야 합니다. 걍 계좌이체를 할 경우 결재는 되지만요. 그렇게 해도 인터넷 뱅킹으로 돈을 다시 이체하는 경우 윈도우 띄워야 합니다. 결재 뿐이 아닙니다. 옥션에서 물건 세부 리스트가 보이지 않습니다. gmarket은 세부 항목이 잘 보입니다. mple도 세부 항목 잘 보입니다. 옥션만 문제네요...ㅠ.ㅠ
5. 대한민국 전자정부 : 얼마전 주민등록 등본을 인터넷으로 발급받을 일이 있었습니다. 역시 대한민국 전자정부는 AP 기반이었습니다. 윈도우가 설치된 PC를 찾아서 해결했습니다. www.egov.go.kr 여기입니다. 발급이 무료지만 조금 까다롭습니다. 이 외에도 지로 서비스나 여러가지 정부에서 운영하는 사이트들은 모두 윈도우를 띄워야 해결이 됩니다.
6. 이동통신사 멤버스클럽 : KTF 멤버스가 최악입니다. LGT나 SK는 로그인은 됩니다. KTF는 각종 에러 메시지를 남발합니다. 그리고 해당 페이지에서 세부조항들을 보려면 또한 어려움이 많습니다. 윈도우로 가는 것이 좋습니다.
7. 인터넷속도측정 : 맥으로 전향하고 초기에 인터넷 속도테스트를 하기 위해서 인터넷 속도측정 사이트에 들어간 적이 있습니다. 거의 쓸 일은 없지만 그래도 한번 해봤습니다. 국내에서 제공하는 속도측정 사이트들에서는 속도측정이 안되더군요.(AP..ㅠ.ㅠ) 결국 외국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속도측정을 했는데 그건 의미가 없었구요.... 속도가 300K인가 나왔는데 결과가 아주 좋은 회선상태라고 나왔습니다...ㅠ.ㅠ

뭐, 간단하게 제 인터넷서핑패턴 중 충돌하는 부분들만 언급을 해봤습니다. 이 외에도 많이 있을 겁니다. 문제는 AP(IT용어사전에 등록 시켜야 겠네요....^^)를 사용하는 사이트들이 너무 많고 그렇게 제작된 사이트를 서핑하는 사용자는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는 겁니다. 사용하지 않는 분야는 상관없습니다. 하지만 꼭 사용할 수 밖에 없는 분야가 있습니다.(제 경우에...) 사용자가 불편하다고 불평을 해도 사이트 제작을 거의 외주제작으로 처리하는 시점에서 딱히 해결책이 바로 나오는 것도 아닌것 같습니다. 제 경우에 긍정적으로 해석하면 지출을 할 때 한번 더 생각하게 한다. 지름신의 강림을 최대한 막아준다 정도로 생각할려고 합니다.

대체프로그램을 찾지 못한것 중에 windows moviemaker정도입니다. WMV로 변환하는 소프트웨어 같은 건 있는데 WMV를 편집하는 프로그램은 아직 찾질 못했습니다. iDVD를 통해서 DVD 타이틀을 만들어 봤는데요. 걍 WMV도 집어 넣기만 하면 바로 DVD로 만들어 주더군요.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플레이 매니저를 잘 사용하고 있었는데 맥 버전으로 나와주면 좋겠습니다. 요즘은 그나마 나아진 셈입니다. 네이트온도 맥용으로 지원이 되니 말입니다. 나중에 윈도우에서 즐겨 사용하던 프로그램의 맥 버전이나 대체프로그램에 대한 포스팅을 한번 작성해 봐야 겠네요....^^ 여러 플랫폼에서 자유롭게 사용이 가능한 사이트들이 여럿 생겼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신고
Posted by cOOkIE 트랙백 0 : 댓글 0
원문 : http://www.kanai.net/weblog/archive/2007/01/26/00h53m55s#003095

monoculture란? : http://krdic.naver.com/detail.nhn?kind=korean&docid=13537000


세계의 여러 나라들로부터 인터넷강국이라는 말을 듣던 우리의 현실이 이렇게까지 답답한 줄은 몰랐습니다. 실제로 피부에 와 닿지 않았기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용자들과 서비스를 개발하는 쪽 모두 "빨리 빨리"를 외치며 너무 앞만 보고 달려 왔다는 느낌이랄까요? 지금부터라도 시정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비용이 너무 많이 들어갈것이라는 예상도 있지만 필요하다면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Open Web Korea
신고
Posted by cOOkIE 트랙백 0 : 댓글 0